우리나라의 경제발전을 이끄는 공적수출신용기관입니다.
  • 화면 확대/축소 안내 보기

    확대축소보기 안내

   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화면의 확대/축소 기능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

    화면확대 키보드 ctrl 키를 누른상태로 + 키를 누르시면 확대됩니다.

    화면확대 ctrl+

    화면축소 키보드 ctrl 키를 누른상태로 - 키를 누르시면 축소됩니다.

    화면축소 ctrl-

    확대축소보기 닫기
  • 스크랩하기 메뉴 펼치기

보도자료

자동차·조선부문, 대출 한도축소와 금리인상을 1년 유예

  • 담당부서홍보실 (김민용)
  • 등록일2019.12.19
  • 조회수954

□ 한국수출입은행(www.koreaexim.go.kr, 은행장 방문규, 이하 ‘수은’)이 시행 중인 자동차부품과 조선기자재부문의 중소·중견기업에 대한 자금지원 혜택이 추가로 1년 더 연장된다.

- 수은은 19일 업황 회복 지연으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동차부품 및 조선기자재 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‘기존 대출금의 재대출 또는 만기연장시 한도축소 및 금리인상을 유예하는 방안’을 2020년말까지 추가로 시행한다고 밝혔다.

- 수은은 일시적인 수출실적 감소와 신용등급 하락 등으로 대출 한도가 축소되거나 금리가 인상되어 자금난에 빠질 위험이 있는 중소 협력기업을 대상으로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말까지 한시적인 자금지원 혜택*을 시행 중이었다.

* 2019.11월말 기준 총 63개 기업, 대출잔액 4308억원에 대해 지원방안 적용 중

 

□ 수은의 이번 지원 연장 방안은 자동차부품 및 조선기자재 업체 들의 재무 부담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을 감안해 결정됐다.

- 올해도 완성차 업계의 판매 부진과 조선산업 선박수주 감소가 이어지고 있는 탓에 자동차부품 및 조선기자재 중소·중견기업의 재무적 여력이 충분하지 않은 상황이다.

 

□ 수은 관계자는 “이번 연장 조치가 취약산업분야 중소·중견기업의 자금난을 경감시키고, 업황 개선시 기업활력이 빠르게 회복될 수 있는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”면서 “수은은 내년에도 수출 중소·중견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”고 말했다.

 

□ 한편 정부는 이 날 발표한 ‘2020년 경제정책방향’을 통해 어려운 경제상황을 잘 돌파할 수 있도록 ‘수출금융 지원 강화방안’을 발표한 바 있다.

 

여신총괄부 팀 장 이재락 (☎ 02-3779-6267)

홍 보 실 공보팀장 도병훈 (☎ 02-3779-6065)

 

 

 

목록